관광지

미우라 지역

게이큐 아부라쓰보 마린파크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아부라쓰보’행 승차 후 ‘아부라쓰보’ 하차, 도보 5분

‘게이큐 아부라쓰보 마린파크’는 약 400 종류의 어류와 포유류 등을 사육하는 수족관입니다. 특히 돌고래와 강치쇼는 높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시야 360도의 회유 수조와 먹이주기 체험 등 방문객을 즐겁게 해주는 요소들이 가득하며, 날씨가 좋은 날에는 후지 산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조가 섬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조가시마’행 승차 후 ‘조가시마’ 하차, 바로

미우라 반도의 남단에 위치하며, 요코하마 방면에서 부담 없이 들를 수 있는 섬입니다. 동반부를 차지하는 ‘현립 조가시마 공원’에서는 태평양의 절경이 펼쳐집니다. 강풍으로 변형된 소나무와 다양한 해변 식물도 볼 수 있습니다. 서쪽에는 음식점과 호텔이 있으며, 특히 현지 해산물 런치와 디너는 뛰어난 맛을 자랑합니다.

미사키 항구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미사키코’행 승차 후 ‘미사키코’ 하차, 바로

20세기 전반부터 원양어업의 거점으로 발달하였으며, 절정기에는 일본 참치의 절반이 어획된 ‘미사키 항구’. 현재도 참치의 마을로 유명하며 맛있는 요리를 맛볼 수 있습니다. 활기 넘치는 아침 시장에서 경매 시장을 구경해보시기 바랍니다.

고아지로의 숲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미사키코’행 승차 후 ‘히키바시’ 하차, 도보 5분

‘고아지로의 숲’은 강 생태계가 원류에서 만까지 그대로 남아있는 생물 다양성의 보고로, 숲을 흐르는 ‘우라노 강’을 중심으로 한, 면적 약 70헥타르의 귀중한 녹지입니다. 생식 중인 생물 및 식물은 멸종위기종을 포함하여 약 2,000종으로, 호랑나비, 잠자리, 게, 수생식물 등을 볼 수 있습니다.

솔레이유의 언덕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소레이유노오카’행 승차 후 ‘소레이유노오카’ 하차, 바로

산책, 놀이, 동물과의 만남, 식사 등 하루종일 즐길 수 있는 농업 체험형 종합 공원인 ‘솔레이유의 언덕’. 체험 프로그램은 유료이지만, 입장은 무료이므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습니다. 태평양과 후지 산이 보이며 철마다 꽃이 피어, 기념 촬영에도 좋은 명소입니다.

수중관광선 '니지이로사카나 호'

게이힌 미사키구치 역에서 ‘미사키코’행 승차 후 ‘미사키코’ 하차, 도보 1분

미사키 항구 주변을 도는 수중 관광선. 배 바닥의 유리창에서는 자연 속을 살아가는 물고기들이 무리지어 헤엄치는 모습 등 풍부한 생태계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소요 시간은 40분이며, 예약이 필요하므로 숙박 호텔의 안내 직원에게 의뢰하시기 바랍니다.

우마노세 동문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조가시마’행 승차 후 ‘하쿠슈히마에’ 하차, 도보 10분

긴 세월에 걸친 파도의 침식으로 인해 안경 모양으로 파인 아치형 바위로, 자연의 웅대함을 느낄 수 있는 관광 명소입니다. 1923년의 대지진 이전에는 동문 밑을 작은 배로 통과할 수 있었다고 하지만, 지진으로 암반이 융기하여 현재는 육지가 되었습니다.

조자가 곶

게이큐 신즈시 역 또는 JR 즈시 역에서 ‘요코스카 시민뵤인/오구스아시나구치/사지마 마리나 이리구치/나가이’행 승차 후 ‘조자가사키’ 하차, 바로

바다를 향해 튀어나온 ‘조자가 곶’. 곶으로 둘러싸인 자그마한 비치는 평온하고 바닷물도 깨끗하여 가족 단위 해수욕에 좋습니다. 또한 조자가 곶의 노을은 ‘미우라 반도 8경’ 중 하나로 꼽히는 절경입니다.

가마쿠라/즈시/하야마 지역

가마쿠라 대불(고토쿠인 절)

JR 가마쿠라 역에서 ‘가마쿠라야마’행 승차 후 ‘다이부쓰마에’ 하차, 바로

700년 이상의 역사를 지닌 일본을 대표하는 커다란 대불상이, 가마쿠라의 절인 ‘고토쿠인 절’에 있습니다. 높이 11미터, 중량 121톤으로, 동으로 만들어졌으며 당시로는 최첨단 주조 기술로 제작되었습니다. 내부는 비어있어, 대불의 몸 속도 참관할 수 있습니다.

호코쿠지 절

JR 가마쿠라 역에서 ‘가마쿠라레이엔 세이몬마에 타치아라이/가나자와 핫케이에키’행 승차 후 ‘조묘지’ 하차, 도보 3분

별명인 ‘대나무 절’로도 불리는 ‘호코쿠지 절’. 그 이름대로 본당 뒤쪽에 ‘다케노니와’라고 이름붙여진 맹종죽 숲이 펼쳐져 있습니다. 돌이 깔린 길을 걸으며 뒤덮일 듯 아름다운 대나무 숲 속에 몸을 맡기면 신성한 기분에 사로잡힙니다. 배관료는 200엔입니다.

조묘지 절

JR 가마쿠라 역에서 ‘가마쿠라레이엔 세이몬마에 타치아라이/가나자와 핫케이에키’행 승차 후 ‘조묘지’ 하차, 바로

1188년에 창건되었다고 전해지는 가마쿠라의 대표 절 중 하나. 본당 왼편에 있는 ‘기센안’에서는 가레산스이 정원을 감상하며 말차와 과자를 즐길 수 있습니다. 꽃이 아름다운 사원으로도 알려져 있으며, 특히 봄에는 매화와 철쭉 등 수많은 꽃들이 만발합니다.

자이모쿠자 테라스

JR 가마쿠라 역에서 ‘신즈시에키’행 승차 후 ‘린카이가쿠엔’ 하차, 도보 4분

2016년 7월에 오픈한 복합 상업시설. 옷과 인테리어 등을 취급하는 숍, 가마쿠라 근교에서 잡은 신선한 어패류와 야채를 사용한 건강하고 푸짐한 아메리칸 푸드 레스토랑 등 다양한 가게가 여러분을 맞이합니다.

아키야/다테이시 해안

게이큐 신즈시 역 또는 JR 즈시 역에서 ‘나가이/요코스카 시민뵤인/오구스아시나구치/사지마 마리나 이리구치’행 승차 후 ‘다테이시’ 하차, 바로

아름다운 해안선과 후지 산의 전망이 멋진 명소입니다. 그중에도 해안을 향해 튀어나온 커다란 기암 ‘다테이시’는 높이 12미터, 주위 30미터의 크기로, 저녁 노을과 후지 산을 배경으로 한 그 풍경은 우키요에로 그려지는 등 예로부터 일본인에게 친숙한 경치입니다.

하야마 마리나

게이큐 신즈시 역에서 ‘하야마 잇시키(가이간마와리)’행 승차 후 ‘하야마 마리나’ 하차, 바로

일본의 요트 문화가 시작된 곳인 하야마에 위치한 리조트 시설. 몇몇 서비스는 회원에게만 제공되지만, 일식, 중식, 면류 레스토랑과 옷, 상품 등의 숍은 누구나 이용 가능합니다. 예약제인 태평양과 후지 산을 감상할 수 있는 크루징을 이용하면 호화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즈시 마리나

게이큐 신즈시 역에서 ‘고쿠보 케이유 카마쿠라에키’행 승차 후 ‘리비에라 즈시 마리나마에’ 하차, 도보 1분

일본이 아닌 것 같은 남유럽풍 리조트 시설. 부지 내에는 마리나를 중심으로 풀장과 테니스 코트 등 스포츠 시설이 있어, 휴일을 활동적으로 보낼 수 있습니다. 이탈리안과 아메리칸 카페 등 레스토랑도 있으며, 바닷바람을 느낄 수 있는 테라스석에서는 특별히 멋진 경치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요코스카 지역

요코스카 미술관

게이큐 마보리카이간 역에서 ‘간논자키’행 승차 후 ‘간논자키 케이큐 호테루/요코스카 비주쓰칸마에’ 하차, 도보 2분

2007년에 오픈한 바다와 숲의 경관이 멋진 미술관. 환경과의 공생, 자연 속에서 미술 활동을 전개해나간다는 컨셉으로 지어진 본관은 현대 건축으로도 인기입니다. 요코스카와 미우라 반도 관련 작품을 중심으로, 약 5000점의 소장품을 소장하고 있습니다.

간논자키 자연 박물관

게이큐 마보리카이간 역에서 ‘간논자키’행 승차 후 ‘간논자키’ 하차, 도보 10분

조엽수가 풍부한 숲과 도쿄 만 유일의 암초 해안으로 둘러싸인 간논 곶. 그 다양성이 풍부한 자연의 전시를 목적으로 한 에코 뮤지엄이 ‘간논자키 자연 박물관’입니다. ‘해변 관찰’, ‘해조 관찰’, ‘갯반디 관찰’ 등 다양한 자연 관찰회가 개최됩니다.

간논자키 공원

게이큐 마보리카이간 역에서 ‘간논자키’행 승차 후 ‘간논자키’ 하차, 바로

도쿄 만을 향해 튀어나온 반도인 간논 곶. 그 대부분의 지역을 자연공원으로 활용한 것이 ‘현립 간논자키 공원’입니다. 공원 끝에서 끝까지는 도보로 40분. 3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장소이므로 아름다운 바다의 풍경 속에서 산책과 운동을 즐길 수 있습니다.

사루시마 섬

JR 요코스카 역에서 ‘기누가사에키’행 승차 후 ‘오타키초’ 하차, 도보 5분

‘사루시마 섬’은 도쿄 만 유일의 무인도입니다. 여름에는 해수욕과 BBQ가 가능한 비치로 유명합니다. 섬 안의 볼거리는 옛 요새 터. 일반인이 들어갈 수 없는 환경이므로 자연이 요새를 집어삼킨 독자적인 경관을 볼 수 있습니다. 섬까지는 배로 건너갑니다.

구리하마 하나노쿠니

"게이큐 구리하마 역 또는 JR 구리하마 역에서 도보 15분. 게이큐 구리하마 역 또는 JR 구리하마 역에서 ‘하이란도/YRP노비에키’행 승차 후 ‘시리코스리사카시타’ 하차, 도보 8분"

자연 지형을 살린 꽃과 녹지로 가득한 공원 ‘구리하마 하나노쿠니’. 특히 봄의 포피와 가을의 코스모스철에는 일면이 꽃으로 만발하며 방문객을 매료시킵니다. 130종 3만 그루의 허브원도 볼거리. 산책 후에는 무료 족욕탕에서 피로를 풀 수 있습니다.

페리 공원

게이큐 구리하마 역에서 ‘노비카이간’행 승차 후 ‘페리키넨히’ 하차, 바로

1853년 7월 14일, 당시에는 쇄국 중이던 일본에 개국을 요구하며 내항한 미국 해군 제독 매튜 캘브레이스 페리의 상륙지입니다. 주위는 공업 지대이지만, 이 공원의 모래사장만이 당시의 모습이 남아있는 장소로 유명합니다.

미카사 공원

게이큐 요코스카추오 역에서 ‘요코스카추오/미카사 준칸’ 승차 후 ‘미카사 코엔’ 하차, 바로

대일본제국 해군의 전함으로, 시키시마형 전함의 4번함이었던 “전함 미카사”를 전시한 것이 유래가 된 “미카사 공원”은 '일본 도시공원 100선’과 ‘일본 역사공원 100선’으로 선정된 요코스카를 대표하는 공원입니다. 전함 미카사에도 승함해보실 수 있습니다.

도쿄 만 페리

게이큐 신즈시 역 또는 JR 즈시 역에서 ‘요코스카 시민뵤인/오구스아시나구치/사지마 마리나 이리구치/나가이’행 승차 후 ‘조자가사키’ 하차, 도보 3분

도쿄 만을 횡단하는 페리가 구리하마에서 가나야를 연결합니다. 배의 왕래가 많은 도쿄 만인 만큼, 대형 객선과 유조선 등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으며, 육지와는 또 다른 바다의 전망을 즐길 수 있습니다. 특히 보소 반도와 노을지는 후지 산의 풍경은 보는 이를 매료시킵니다.

호텔

호텔 게이큐 아부라쓰보 간초소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아부라쓰보’행 승차 후 ‘아부라쓰보’ 하차, 도보 5분

태평양과 이즈 반도, 후지 산을 감상할 수 있는 오션뷰 객실에서 여유롭게 지내실 수 있는 호텔입니다. 신선한 현지 해산물을 사용한 일식과 바닷물을 사용한 절경 노천탕은 간초소의 커다란 특징. 아부라쓰보 마린파크까지 도보 3분으로, 입장료가 포함된 알뜰 세트 플랜이 있습니다.

조가시마 게이큐 호텔

게이큐 미사키구치 역에서 ‘조가시마’행 승차 후 ‘조가시마’ 하차, 도보 5분

아름다운 바다와 곶이 이어지는 절경 속의 호텔. 전체 객실 오션 뷰로, 숙박 플랜에 따라서는 방에서 야경과 디너 모두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습니다. 특히 미사키 항구에서 올라온 참치 만끽 요리는 꼭 체험해보시기 바랍니다. 미우라 반도의 매력이 가득 담긴 호텔입니다.

마호로바 마인즈 미우라

게이큐 미우라카이간 역에서 도보 6분

전실 오션뷰로, 거실이 포함된 넓찍한 방에서 숙박할 수 있는 리조트 호텔. 요리는 60종류의 일식 절충 뷔페로, 특히 미사키 항구에서 들어온 참치와 현지 야채 요리는 일품입니다. 수영복을 입고 즐길 수 있는 온천 풀장인 ‘쿠어 파크’도 즐겨보시기 바랍니다.

간논자키 게이큐 호텔

게이큐 마보리카이간 역에서 ‘간논자키’행 승차 후 ‘간논자키 케이큐 호테루 요코스카 비주쓰칸마에’ 하차, 바로

바다 바로 옆 최고의 장소에 세워진 리조트 호텔. 부지 안에 아시아풍 온욕시설 ‘SPASSO’가 있으며, 전망 노천탕과 암반욕으로 몸과 마음을 재충전할 수 있습니다. 런치 뷔페와 스파가 세트로 이루어진 당일치기 플랜도 있어, 부담없이 리조트 스테이를 체험할 수 있습니다.

하야마 호텔 오토와노모리

게이큐 신즈시 역 또는 JR 즈시 역에서 ‘요코스카 시민뵤인/오구스아시나구치/사지마 마리나 이리구치/나가이’행 승차 후 ‘조자가사키’ 하차, 도보 3분

도쿄에서 가장 가까운 마린 리조트로서 별장지와 마리나가 모인 하야마. 그중 남프랑스 니스를 연상시키는 멋진 호텔이 ‘오토와노모리’입니다. 의자와 테이블이 놓인 발코니에서 감상하는 노을은 절경입니다. 조건이 좋으면 바다 저편 후지 산도 볼 수 있습니다.